Skip to main content

[글쓴이:] RIGHT Foundation

라이트재단 “연 300만 신생아 살릴 새 패혈증 치료법 개발… 제일약품이 원료 공급”

라이트재단 “연 300만 신생아 살릴 새 패혈증 치료법 개발… 제일약품이 원료 공급”

年 신생아 22만명 앗아가는 내성균 대응 라이트재단·GARDP·제일약품 임상 착수 항생제 원료 원천기술 보유한 제일약품 세계 공중보건 프로젝트 핵심 공급처로   “지난해 패혈증 치료를 위해 맞은 항생제에 내성이 생겨 사망한 신생아가 세계적으로 22만 명에 달합니다. 내성 문제를 해결할 새 치료법을 적정 가격으로 개발하려고 뜻을 모았습니다.”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라이트재단)과 제일약품, 글로벌 항생제 연구개발 비영리 국제단체(GARDP)가 21일 서울 여의도 IFC에서...

R&D 방점 ‘한국형 ODA’…”우리만 할 수 있는 게 있다”

R&D 방점 ‘한국형 ODA’…”우리만 할 수 있는 게 있다”

라이트재단 김한이 대표, 이화여대 강민아 교수 근거 기반한 R&D 지원…”보건의료기술 공공재로” “한국, 수혜국→공여국 경험, ODA 분야에서 강점” 한국이 국제 사회에서 영향력이 커질수록 공적개발원조(ODA)를 통한 국제 보건에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도 커지고 있다. 한국은 국제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주는 나라가 된 유일한 국가이기도 하다. 그리고 이제는 ‘새로운 ODA 방식’을 제안하며 변화를 꾀하고 있다. 단순히 자금을 지원했던...

DNDi, 소외계층 신약 개발 파트너로 코오롱생명과학 택한 이유는

DNDi, 소외계층 신약 개발 파트너로 코오롱생명과학 택한 이유는

라이트재단, DNDi와 코오롱생명과학의 연결 나선 이유는 코오롱생명과학 “합성의약품 공정개발 역량은 국내 톱” 국제 비영리 소외질환신약개발재단(DNDi)이 과 소외계층이 주로 걸리는 감염병 신약 개발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측은 회선사상충증의 치료제 후보물질 ‘옥스펜다졸(Oxfendazole)’의 저비용· 지속가능 공정 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데일리는 14일 오후 1시 서울시 종로구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이하 라이트재단) 사무실에 모인 스티븐 J. 로빈슨(Stephen J. Robinson) 소외질환신약개발재단(DNDi) 제약...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2023년 감염병 연구 지원사업 공고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2023년 감염병 연구 지원사업 공고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2023년 감염병 연구 지원사업 공고 과제 당 최대 40억 원, 국내 최대 규모…“국제 보건 활약할 많은 파트너 만날 수 있길”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대표 김한이, Research Investment for Global Health Technology Foundation, 이하 ‘라이트재단’)이 중저소득국에 큰 부담을 주는 감염성 질환에 대한 연구비를 지원한다. 지원 규모는 한 과제당 최대 40억 원으로, 국내 최고 수준이다. 지원 접수는 11월 1일부터...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2023년도 신규 지원 발표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2023년도 신규 지원 발표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신규 감염병 연구 개발에 113억 원 지원 아프리카 포함 중저소득국 보건의료 R&D 지원 나서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대표 김한이, Research Investment for Global Health Technology Foundation, 이하 ‘라이트재단’)은 2023년 신규 연구비 지원 대상으로 7개 과제를 선정해 약 113억 원의 기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신규 지원 대상에는 아프리카 지역의 4개 연구 기관이 선정되어, 연구 결과의 실수요자들이 연구...

연세대·라이트재단, 중저소득국 ‘바이오 인력 양성’ 맞손

연세대·라이트재단, 중저소득국 ‘바이오 인력 양성’ 맞손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라이트재단)과 연세대 융합과학기술원 K-NIBRT사업단은 mRNA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중·저소득국가에 필요한 바이오 인력 양성 사업을 지원한다. 이들 국가를 대상으로 두 기관은 ‘K-NIBRT·라이트재단 공동 백신 공정 교육과정’을 개설하는 등 바이오공정 분야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K-NIBRT사업단은 바이오공정 전문 인력 양성 기관으로 2021년부터 660여명이 넘는 국내...

라이트재단, 5주년 “사회적 가치와 이윤 추구 균형 찾았다”

라이트재단, 5주년 “사회적 가치와 이윤 추구 균형 찾았다”

라이트재단 5주년 기념 포럼서 평의회 회원 기업들, 재단 지원 성과 밝혀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라이트재단)이 중저소득국을 중심으로 한국의 보건의료기술을 알린 기업들의 경험을 공유했다.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며 글로벌 시장에 진출한 한국 기업들은 각자의 강점과 노하우로 제약바이오산업의 발전을 이끄는 모습이다. 5주년을 맞이한 라이트재단은 지난 2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 2층에서 ‘글로벌 팬데믹 대비 감염병 R&D 강화 국제 파트너십 포럼’을 개최하고, 국제...

라이트재단, 제약·바이오기업과 혁신적 기술력 확대 발전에 기여

라이트재단, 제약·바이오기업과 혁신적 기술력 확대 발전에 기여

설립 5년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 감염병 R&D 강화 국제 파트너십 포럼 개최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이하 라이트재단)은 재단 설립 5주년을 맞아 재단의 설립부터 현재까지의 성과를 돌아보는 한편, 재국제 공중보건을 위해 대한민국 정부와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재단이 함께 나아가야 할 방안을 함께 모색하기 위‘글로벌 팬데믹 대비 감염병 R&D 강화 국제 파트너십 포럼’을 지난 2일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제1기 사업 기간(2018~2023)에...

“日 기업 5배 출연, 韓 기업 국제기여 미흡 너무 아쉽다”

“日 기업 5배 출연, 韓 기업 국제기여 미흡 너무 아쉽다”

“국내 진단기기 업체나 제약·바이오 기업이 우리 재단과 협업해 세계 공중보건 향상에 참여하길 기대합니다. 그리하게 되면 기업의 힘만으로 진입하기 어려운 나라에 진출할 수 있는 단비와 같은 기회를 얻게 될 것입니다.” 손명세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라이트재단·RIGHT Foundation) 이사장은 2일 중앙일보 인터뷰에서 이렇게 강조했다.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은 2018년 보건복지부와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 9개 국내 제약 바이오기업이 공동 출연해 설립한 최초의 민관협력 비영리재단이다. 중·저소득국가의 감염병...